Category Archives: Review

올레 네비 – 역시 스마트폰..

자동차를 구입하고 제일 먼저 갖춰야할 주변기기(?)는 ‘네비게이션’. 차를 사기전까지 지하로만, 지하로만 다닌탓에 서울 및 경기도 일대의 도로에 대해서는 거의 까막눈 수준이다. 그나마 마눌님 덕분에 억지로라도 버스를 타고 다녔던 덕분에 자주가는 곳은 어느 정도 길을 알지만, 나머지는 정말 길맹 수준이다.자동차 사는데 이미 거금이 들어간 상황이라, 네비게이션까지 비싼 걸 살수도 없고. 그렇다고 싼걸 하자니 성능이 걱정되고, 어떻하나… Read More »

매크로 스윙 트레이딩 by 이상헌 (2011.05)

매크로 스윙 트레이딩 – 이상헌 지음/국일증권경제연구소 제법 오랜동안 노려보던 책을 드디어 읽었다. 헷지드 월드 언헷지드 블로그(http://blog.naver.com/oneidjack)의 알파헌터라는 필명으로 더 유명하신 이상헌님의 책. 얼핏 제목만 보면, 그저그런 주식투자 서적 같지만 막상 책장을 열어 젖히면, 기존 언론이나 다른 자료들을 통해 접했던 것과는 또 다른 시각의 투자 세계를 만나 볼 수 있는 책이다. 소비하는 중국, 생산하는 미국책에서 여러가지… Read More »

케인스 VS 슘페터 by 요시카와 히로시(2011.03)

케인스 vs 슘페터 – 요시카와 히로시 지음, 신현호 옮김/새로운제안 책 내용이 어려웠던걸까? 아니면 읽는 사람의 기초지식이 부족했던 탓일까? 책을 다 읽을때쯤 머리가 하얗게 변하는 느낌이란..20세기 경제학의 거장 – 케인스, 슘페터대공항때 그의 능력이 입증되었던 케인스. 다시 금융위기를 겪으면서 그의 이론들이 세간의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막대한 재정지출을 통해 위기에서 벗어나려 발부둥치던 모습은 케인스가 이야기하던 ‘Wise Spending’의 결정판이지… Read More »

경제 심리학 by 댄 애리얼리(2011.03)

댄 애리얼리, 경제 심리학 – 댄 애리얼리 지음, 김원호 옮김/청림출판행동주의 경제학이 원래 그렇지만, 경제학이라기 보다는 사회학, 심리학 서적에 가깝다는 생각이 들었다. 상식밖의 경제학을 쓴 저자라는데, 전작을 읽어본적이 없어서… 사람은 비합리적이다 책에서 하고 싶었던 이야기는 ‘사람은 비합리적이다’라는 문장으로 요약되지 싶다. 왜, 이런 이야기를 하려고 이 두꺼운 책을 썼을까? 왜냐하면, ‘합리적 인간’이라는게 경제학의 기본 가정이기 때문이다. 시장경제하에서… Read More »

생각하지 않는 사람들 by 니콜라스 카(2011.03)

생각하지 않는 사람들 – 니콜라스 카 지음, 최지향 옮김/청림출판 여러가지 업무가 주어졌을때, 시간을 잘게 나눠서 짬짬히 작업을 하는 것과 순서를 나눠서 한 번에 하나씩 처리하는 것, 둘 중 어떤게 더 효율적일까? 멀티태스킹제록스사에서 설립한 팔알토 연구소는 현재 우리의 삶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 곳이다. GUI(Graphic User Interface), 마우스 같은 지금 우리가 쓰는 컴퓨팅 환경의 기초를 제공했다. 특히,… Read More »

삶의 정도 by 윤석철(2011.02)

삶의 정도 – 윤석철 지음/위즈덤하우스한국의 피터 드러커. 생존 부등식. 이 두 용어면 저자에 대한 설명으로는 충분한 것 같다.한국의 피터 드러커피터 드러커 박사의 작품들(?)을 읽다보면, 폭넓은 관심과 해박한 지식에 놀라게 된다. 그의 자서전을 들춰보면 충분히 숭긍이 가는 부분이기는 하다. 그는 오스트리아의 제법 뼈대있는 집안 출신으로, 어린 시절 법, 철학, 역사는 다양한 학문을 섭렵했다. 아버지가 오스트리아 고위… Read More »

질문력 by 마사히꼬 쇼지 (2011.01)

질문력 – 마사히코 쇼지 지음, 황선종 옮김/웅진지식하우스(웅진닷컴) 젊은 시절에는 모르는게 너무 많아서 책을 보지 않으면 알 수 있는게 없었지만, 사회 생활을 하다보니 ‘짠밥’이라는게 있다는걸 느끼게 된다. 적당히, 눈치껏 피해갈 수 있는 개구멍이 많다고 해야하나? 굳이 새로운 것, 또는 잘 모르는 걸 더 잘 알아야겠다는 열정이 식어버리곤 한다. 그래도 별탈없이, 세월 흐르는데로 몸 맡겨 사는데는 지장이… Read More »

전기자동차와 에코경재학 by 에이지 가와하라 (2010.12)

전기자동차와 에코경제학 – 에이지 가와하라 지음, AT커니 코리아 옮김/전자신문사 책이라기보다 보고서에 가깝다. 일본 AT Kearney사의 컨설턴트가 쓴 보고서를 책으로 출판한게 아닌가 싶다. 그렇지 않아도 요즘 전세계의 핫이슈인 전기자동차에 관심이 많았었는데, 책을 보면서 여러가지 아이디어들을 정리할 수 있었다. 좀 숫자나 구체적인 자료들이 많이 쓰여서 딱딱하게 느껴질지도 모르지만, 반대로 뜬구름만 잡는 책들에 비해서 더 도움이 되었던 것… Read More »

나는 치사하게 은퇴하고 싶다 by 김형래 (2010.10)

나는 致仕하게 은퇴하고 싶다 – 김형래 지음/청림출판책 제목에 끌려보기도 참 오래간만이다. 한동안 책 읽을 심적 여유가 없었던 탓도 있지만, 그만큼 당장 읽어봐야겠다는 마음 들만한 책이 없었던 것도 사실이다. 하지만, 이 책.. 회사 업무 중이었음에도 받아들자마자 책장을 넘겨보지 않을 수 없었다.치사(致仕)제목에 치사하다는 말을 쓰다니 책이 좀 경박한가? 아니면 파격을 시도한 건가 싶었는데, 제목 위에 살짝 작게… Read More »

자본의 전략 by 천즈우 (2010.09)

자본의 전략 – 천즈우 지음, 조경희.한수희 옮김/에쎄 화폐전쟁에 대비되는 책이란다. 중국 사람들에게 또 다른 관점에서 자본주의 금융시장에 대해 바라볼 수 있게 해준 책이라는 이야기도 얼핏 들었던 것 같다. (아니면 말고.. ㅡㅡa) 그래서인지.. 두께가 살인적이다. 가급적 이런 두꺼운 책은 안 읽고 싶다고 생각했지만, 책 두께 때문에 그냥 넘길수는 없어서 .. 8월 스페인 여행에 이 책을 동반자로… Read More »